경제 성장에서 통화 정책의 역할 | 경제학

이 기사에서는 경제 성장에서 통화 정책의 역할에 대해 논의합니다.

경제 성장은 경제의 생산 능력 또는 자본금의 확대를 의미하므로 실제 국가 생산량 또는 소득이 증가합니다. 잘 알려진 바와 같이, 경제에 대한 저축 및 투자 비율을 가속화함으로써 경제 성장을 가속화 할 수 있습니다.

다음 단계가 필요합니다.

(a) 경제의 총 저축률 증가;

(b) 투자 및 생산 목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이러한 저축의 동원;

(c) 투자율의 증가; 과

(d) 생산적인 목적과 경제 우선 순위 부문을위한 투자 자금의 배분.

적절한 통화 정책은 위의 경제 성장 요구 사항에 유리한 영향을 미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통화 정책 및 저축 :

총 저축률을 높이기 위해 몇 가지 통화 수단을 채택 할 수 있습니다. 첫째, 높은 금리 정책은 저축을 촉진 할 수 있습니다. 20 세기의 50 ~ 60 년대에는 금리가 자본 가격을 반영한다고 믿고 있으며 개발 도상국의 자본이 부족하기 때문에 저축을 촉진하기 위해 실질 금리는 높은 수준으로 유지되어야 자본 축적이 가속화됩니다. 쪽으로. 그러나 개발 도상국의 실질 금리 인상에 찬성하여이 주장은 저축이 긍정적으로 탄력적이거나 금리에 민감하다는 신념에 근거한 것이다.

최근 몇 년간 큰지지를 얻은 이자율 정책에 대한 반대 견해를 언급 할 가치가 있습니다. 이 견해에 따르면 (케인즈가 화폐 이론에서 강조한) 이자율은 투자 비용을 나타내며 대출 이자율이 낮을수록 투자 유치가 더 커질 것입니다. 그러나 케인즈는 투자가 이자율을 낮추는 데 크게 민감하거나 탄력적이지 않으며 쉽고 경제적 인 통화 정책이 경기 침체에서 경제를 되살리는 데 비효율적이라고 생각했다. KN Raj 박사는 개발 도상국의 경제 성장을 결정하는 중요한 요소는 투자이므로 이자율을 낮춰서 추진해야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이것은 완전히 올바르지 않습니다. 금리를 낮춤으로써 투자 유치가 촉진 될 수있는 반면, 대규모 투자에 자금을 조달하는 데 필요한 충분한 양의 저축이나 자원이 저금리에서 나오지 않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또한 인도와 같은 개발 도상국의 저금리 정책은 고정 자본재보다는 자동차, 에어컨, 고급 주택과 같은 고급 소비재 및 재고에 더 많은 투자를 장려 할 것으로 보인다.

따라서 개발 도상국에서는 고정 자본금에 투자 할 수있는 큰 출처를 확보 할 수 있도록 더 많은 저축에 대한 인센티브를 제공하기 위해 상당히 긍정적 인 실질 금리 정책을 추구해야합니다. 개발 도상국의 통화 정책이 경제 성장을 촉진하기 위해서는 저축률을 높이는 것을 목표로해야합니다. 실질 이자율은 명목 이자율에서 인플레이션 율을 뺀 것입니다. 우리의 관점에서, 실제 이자율은 양수 여야하며, 절약에 대한 합리적인 수익률을 제공하기 위해서는 매년 5 % 미만으로 떨어지지 않아야합니다.

따라서 인플레이션 율이 상승함에 따라 명목 이자율도 인상하여 저축을위한 인센티브를 유지해야합니다. 최근 몇 년 동안 (2011-12 및 2012-13) 인도에서는 은행에 의해 대중에게 제공되는 낮은 예금 금리로 인해 금, 보석 및 부동산과 같은 비생산적인 자산에 저축을 투자하게되었습니다. 이로 인해 생산 투자에 필요한 재정 절약이 감소했습니다. 이로 인해 Chidambaram 재무 장관은 2013-14 예산에서 인플레이션 율 상승에 따라 명목 이자율이 자동으로 상승하는 인플레이션 지수 채권 발행을 발표했습니다.

또한 통화 정책은 개발 도상국, 특히 농촌 지역에서 은행 시설 및 기타 금융 중개 기관의 확장을 촉진함으로써 국가 저축을 늘리는 데 전략적 역할을 할 수 있습니다. 저개발 및 저개발 지역에 더 많은 은행 지점이 있으면 잉여 소득을 소비하는 사람들은 가치 저장소로 매우 안전한 은행 예금 형태로 저축 할 수 있습니다. 상업용 뱅킹은 은행 예금에 대한 이자율 형태로 저축에 대한 수익을 제공함으로써 중고품 또는 성향 절약을 장려합니다.

또한 토지 매입, 부동산, 금 및 보석류. 그러나 저축을 충분히 활용하고 비생산적인 사용을 방지하기 위해 은행과 기타 금융 기관은 도시와 농촌 지역의 경제 전반에 걸쳐 수많은 분산되어 있어야합니다. 개발 경제학자 인 Lewis 교수는 여러 국가의 개발 경험을 바탕으로 저축 규모는 은행 및 기타 금융 기관의 규모에 따라 크게 좌우된다고 강조했습니다. "저축 기관이 개인의 코 아래에 있으면 가장 가까운 저축 기관이 멀리 떨어져있는 것보다 더 많이 저축합니다."

따라서 합리적인 실질 이자율 정책을 추구한다면 은행 예금 형태의 저축 성장이 더 커질 것입니다. 마찬가지로, 다른 금융 기관의 확장으로 사람들은 금융 자산 구매를 위해 더 많은 비용을 절약하도록 유도 될 것입니다. 인도 중앙 은행이 추진 한 1969 년 주요 상업 은행의 국유화 이후 은행 시설의 급속한 확장이 총 저축의 성장에 상당한 기여를 한 것으로 일반적으로 동의합니다.

총 저축률은 1969-70 년 16.5 %에서 1982-83 년 22.7 %로 상승한 반면, 1969-70 년 총 국내 저축의 8.7 %를 차지한 은행 예금은 이들 중 22.5 %를 차지했습니다. 1982-83 년 절약. 상업용 은행 사무소의 수는 1969 년 7 월 8, 262 개에서 1984 년 44, 521 개로, 1995 년 62, 350 개로 증가했습니다. 은행 지점 확장과 은행 예금 형태의 저축 사이의 정확한 양적 관계를 확립하기는 어렵지만, 중요한 기여는 저축 촉진에 대한 거부는 불가능합니다. 따라서, 미래 지점 확장 정책은 저개발 및 저개발 지역의 미개발 절감 잠재력을 완전히 고려해야합니다.

은행 시스템에 의해 증가하는 저축 비율의 동원을 촉진하기 위해서는 합리적인 가격 안정성을 유지하는 것이 필수적이라는 점에 주목할 수있다. 인도 준비 은행 총재 인 Manmohan Singh 박사는 다음과 같이 지적했습니다.“합리적인 가격 안정성 조건 하에서 만 사람들은 금, 부동산 및 과도한 자산과 같은 물리적 자산의 형태로 저축에 대한 매력이 적습니다. 또한, 은행이 은행 예금 형태로 적절한 양의 저축을 동원해야한다면 은행 예금에 대한 이자율은 실질적으로 양수를 유지해야합니다. 즉, 이자율은 인플레이션 율보다 높은 수준으로 유지됩니다. 과도한 가격 상승을 통해 실제 이자율이 마이너스가되면 사람들은 저축하지 않을 것입니다.

통화 정책 및 투자 :

통화 정책은 투자 및 생산 목적으로 은행이 이용할 수있는 저축 또는 자원을 제공함으로써 투자 수준을 높이는 데 중요한 역할을합니다. 은행은 비즈니스 및 산업에 대한 투자에 대한 은행 신용을 제공하여이 작업을 수행합니다.

신용 비용 :

케인즈의 통화 정책 이론은 생산 및 투자 수준에 대한 화폐 공급의 변화가 이자율의 변화를 통해 작용한다는 점을 강조 할 수있다. 통화 당국에 의한 화폐 공급의 증가는 시장 이자율을 떨어 뜨릴 것입니다. 낮은 이자율로, 기업가들은 더 많은 투자를하도록 유도 될 것입니다.

따라서 케인즈 통화 이론은 "신용 비용"이론으로 설명되었습니다. 그러나 케인즈 자신과 여러 경제학자들은 이자율을 통해 운영되는 투자에 대한 돈 공급 변화의 영향이 그다지 강력하지 않다고 믿었습니다. 고정 자본에 대한 투자는 비 탄력적이라는 것이 주장되었다. 그렇기 때문에 케인즈는 통화 정책의 효과에 대해 많은 믿음을 가지지 않고 경제 활동 수준에 영향을 미치는 재정 정책의 역할을 강조했습니다. 그러나 이코노미스트들은 일반적으로이자가 중요한 투자 비용이므로 투자 수요는 상당히 탄력적이라고 ​​생각합니다. 따라서 투자를 촉진하기 위해 쉬운 통화 정책을 채택해야합니다.

1996 년부터 2003 년까지 경제 이후 개혁 기간에는 민간 투자를 촉진하기 위해 1996-97에서 2002-03으로 성장이 둔화 된 산업 부문을 되살리기 위해 쉬운 또는 저금리 정책이 채택되었다. 1996 년 이전 15 ~ 16 % 사이에서 변화 한 상업 은행의 주요 금리 대출 금리 인 연준 이자율 정책에 따라 2003 년 기간 동안 9 ~ 10 %로 감소했습니다.

2008 년 9 월에도 미국의 주택 버블 붕괴로 세계 금융 위기가 발생했을 때 전 세계 (인도 포함) 경제 둔화가 있었으며 2008 년 10 월 인도 은행은 2008 년 7 월에 리포 금리를 9 % 감소 인도의 급격한 경제 둔화를 막기 위해 민간 투자를 장려하기 위해 2008 년 10 월에는 7 %, 2009 년 3 월 4 일에는 4.75 %로 증가했습니다.

그러나, 연이율 정책이 항상, 특히 경기 침체기 동안 민간 투자를 자극하는 데 큰 성공을 거두는 것은 아닙니다. 수요가 부진 할 경우 기존 고정 자본의 활용률이 낮고 고정 자본 확대에 더 많은 투자를하는 것이 수익성이 떨어지기 때문에 민간 기업은 낮은 금리에도 불구하고 추가 투자를하지 않을 것이기 때문이다. '경제는 말을 물에 데려 갈 수는 있지만 마실 수는 없다'고 말한 것입니다.

따라서 저금리가 투자에 유리한 효과는 과장된 것으로 판단된다. 케인즈가 강조한 바와 같이, 투자 결정에서 결정적인 역할을하는 것은 투자로부터의 예상 수익률입니다. 개인 비즈니스 클래스가 충분한 수익을 기대하지 않는 한 투자를 늘리지 않을 것입니다. 수익 창출에 대한 비즈니스 클래스의 기대가 높아지거나 케인즈가 기업가의 동물 정신이라고 불리는 것이 부활되지 않으면 투자는 증가하지 않을 것입니다. 정부가 지출을 늘리면, 특히 배당을 통해 재화와 서비스에 대한 총 수요를 증가시키는 인프라 프로젝트에서 이익 기대치를 높일 수 있습니다.

또한 정부는 재정 정책을 통해 과세에 대한 자유 감가 상각 수당을 제공 할 수 있습니다. 이것은 내부 수익률을 올릴 것입니다. 그러나 사업가의 이익 기대치는 투자하려는 자본 자산으로 생산되는 제품에 대한 수요에 달려 있습니다. 따라서, “기업인들이 더 많은 투자를하도록 설득 할 수있는 유일한 방법은 자산의 생산에 대한 수요가 그들이 획득 될 때 거기에있을 것이라고 진정으로 믿는 것입니다. 결과적으로 예상 수익률을 높이는 가장 좋은 방법은 소비를 늘리거나 정부 지출을 늘려서 수요를 늘리는 것입니다.”

크레딧 가용성 :

최근 화폐 이론은 화폐 공급의 변화에 ​​대한 투자에 대한 신용 이용 효과를 강조한다는 점은 주목할 만하다. 이에 따르면, 은행과의 준비금 확대를 초래하는 화폐 공급의 증가는 투자 목적으로 은행 신용의 가용성을 직접 확대하여 경제에 대한 투자 수준을 높입니다.

반대로, 화폐 공급의 수축은 신용의 가용성을 직접적으로 감소 시키므로 경제에 대한 투자를 감소시키는 경향이 있습니다. 은행의 현금 준비율 (CRR)과 법정 유동성 비율 (SLR)을 낮추면 RBI로 은행의 신용 가용성을 높일 수 있습니다. 은행의 법정 유동성 비율 (SLR)은 은행이 정부 증권에 투자해야하는 예금의 비율입니다. CRR 및 SLR의 감소는 은행이 투자를 위해 민간 사업가에게 빌려줄 수있는 자원을 방출합니다.

또한 이러한 맥락에서 개발 도상국, 정부 또는 공공 투자가 경제 발전에 결정적인 역할을한다는 것은 주목할 만하다. 따라서 통화 정책은 민간 투자뿐만 아니라 적절한 투자를 통해 공공 투자를 촉진해야합니다.

통화 정책 및 민간 투자 :

민간 부문이 1991 년 이후 경제 개혁을 수행 한 후 인도에서와 같이 개발 과정에서 중요한 역할을하는 경우, 통화 정책은 민간 부문에 대한 투자 및 생산을위한 은행 신용의 요구가 완전히 충족되도록 보장해야합니다. 은행은 최소한 산업과 농업의 필수 운전 자본 요건을 충족시키기 위해 적절한 은행 신용을 제공해야합니다. 대규모 및 중간 규모 산업 모두 고정 자본, 운전 자본 및 재고 유지를위한 자금이 필요합니다.

재고 보유에 대한 적절한 규범에 따라, 민간 부문의 기존 역량을 완전히 활용하고보다 생산적인 역량을 구축하려면 민간 부문의 신용 요구를 충족시켜야합니다. 인도 은행은 인도 중앙 은행 (Reserve Bank of India)의 요청에 따라 농업 및 중소 기업과 같은 일부 우선 순위 부문에 대해 특정 비율의 대출을 이자율로 제공하도록 요청했습니다.

통화 정책 및 공공 투자 :

먼저 통화 정책을 통한 공공 투자의 촉진에 대해 설명하겠습니다. 통화 정책은 은행 시스템이 계획된 공공 투자의 자금 조달에 기여하도록해야합니다. 이를 위해 은행이 동원한 은행 예금의 상당 부분을 정부 및 기타 승인 된 증권에 투자하여 정부가 특히 계획된 투자에 자금을 조달 할 수 있도록해야합니다. 현재 인도에는 전력, 도로, 고속도로, 항구, 관개 시설과 같은 인프라가 부족하여 경제 성장을 방해하고 있습니다.

또한, 산업이 수요 불황에 직면 할 때, 공공 투자는 인프라를 개발하고 승수 운영을 통해 산업 제품에 대한 수요를 증가시키는 이상적인 도구입니다. 이것은 민간 투자를 자극 할 것입니다. 따라서 우리의 입장에서 공공 투자를 늘리는 정책은 사적 투자가 아닌 사적 투자에 집중 될 것이다. 인도에서는 새로운 투자 정책 기술이 공공 투자 자금 조달을 위해 은행 시스템으로부터 더 큰 자원을 확보하도록 설계되었습니다.

이 기술은 법정 유동성 비율 (SLR)로 설명되었습니다. 이에 따르면, 인도의 은행은 현금 준비 요건 외에 총 수요 및 시간 예금의 최소 비율을 지정된 유동 자산 형태로 유지해야합니다. 이 목적을 위해 가장 중요한 특정 유동 자산은 정부 및 기타 유가 증권에 대한 투자입니다. 은행의 대출 가능 자원을 높이려면 은행의 현금 준비율이 낮은 수준으로 유지되어야합니다.

투자 자금 할당 :

저축의 동원만으로도 이들을 적절한 투자 방향으로 적절하게 관리 할 수는 없지만 동원 자체보다 더 중요하다. 통화 정책은 경제 성장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 낭비적인 투자 라인의 성장을 제한해야합니다. 생산적인 채널에 직접 투자 할 수 있어야합니다. 이와 관련하여 통화 정책은 운영을 통해 생산적 지출과 비생산적 지출을 구별 할 수있는 한 선택적이고 질적 인 역할을 수행해야한다. 그것은 전자에게 채움을주고 후자의 성장을 말끔하게해야한다.

또한 경제 성장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특정 부문과 산업에 영향을 줄 수 있도록 설계되어야한다. 실제로, 특정 신용 적용은 경제 성장 과정을 크게 활성화시킬 수 있습니다. 따라서 투자 패턴에 영향을 미치기 위해 선택적 신용 배당을 운영해야합니다. 그러나 통화 정책의 영역에는 일반적인 성격과 특정한 성격에 대한 선택적인 신용 관리 수단이있다. 일반 범주에는 자발적 신용 제한 및 도덕적 자발 행위와 같은 조치가 포함됩니다. 특정 측정 범주에는 신용 기관을 제어하기위한 측정이 있습니다.

개별 신용 기관을 규제하기 위해 준비금 요건을 변경하는 방법은 매우 효과적입니다. 다른 한편으로, 재정 자원을 원하는 채널로 전환하기 위해서는 중앙 은행이 신용 배분 방법을 사용해야합니다. 이것은 상업 은행의 총 포트폴리오에 상한선을 고정함으로써 이루어질 수 있으며, 이에 따라 대출 및 대출이 상한선을 초과하지 않아야한다.

대안으로, 그것은 부여되고 사용될 수있는 자금을 직접 할당함으로써 이루어질 수 있습니다. 또한 선택적 재조정 정책, 사전 예치금 요구 정책 및 예치금 요구 정책 수정과 같은 정책을 채택하여 유사한 목표를 달성 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신용 계획의 효력은 그것이 운영되는 지역의 범위에 달려 있음이 지적 될 수 있습니다. 개발 도상국은 더 넓은 지역에 걸쳐 신용 계획을 확장하기 위해 노력해야합니다.

위에서 언급 한 신용 관리 수단은 국내 저축의 흐름을 원하는 투자 라인으로 유도함으로써 성장을 촉진합니다. 상환 기간 연장, 마진 요구 사항 감소, 은행 요율 이하의 비율로 재분배 시설 제공, 특정 목적으로 사용하기 위해 상업 은행에 의한 특별 대출 제공 또는 산업 개발 은행과 같은 특수 투자 기관의 설립과 같은 조치 원하는 방향으로 절약을 채널 화하기 위해 필요한 유도를 제공 할 수 있습니다.

간접적 인 의미에서 이러한 조치는 두 가지 방식으로 성장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첫째, 질적 신용 관리 조치는 비생산적인 채널에서 비용이 낭비되는 것을 방지합니다. 그들의 적용을 통해 경제의 성장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 특정 투자 라인을 거부하거나 막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그러한 수단이 원하는 방향으로의 투자를위한 자원을 제공하는데 도움을 줄 수있는 정도는 바람직하지 않은 채널을 향한 신용의 흐름이 방지 될 수있는 정도에 달려있다.

둘째, 이러한 조치는 인플레이션과 그 악영향을 억제함으로써 성장 과정을 활성화시키는 데 먼 길을 갈 수 있습니다. 인플레이션 경향이 시작되면 일반적으로 은행은 사업가에게 진출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이런 식으로, 바람직하지 않은 비생산적인 기업이 성장하고 번성 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재고를 쌓기위한 투기 적 수요, 외환 구매를위한 귀금속의 축적 및 부동산과 같은 활동은 불필요합니다. 블랙 볼 자료에 대한 마진 요구 사항을 높여서 이러한 비생산적인 활동의 성장을 점검 할 수 있습니다. 또한, 통화 당국은 담보 가치의 대출과 대출을 유지함으로써 상한선을 고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인플레이션 억제와 특정 필수 생산 형태의 투자가 제한되지 않도록 보호하는 이중 목적을 제공합니다.

저개발 국가의 계획된 개발과 관련하여, 선택적 신용 관리 및 신용 배분 방법의 사용은 필수적 일뿐만 아니라 필수적입니다. 그들은 미리 정해진 방향을 따라 개발의 지평을 크게 넓혔습니다. 그들은 인플레이션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될뿐만 아니라 원하는 선로에서 경제 발전 과정을 지시하는 긍정적 인 수단으로 작용합니다. 또한, 선택적 신용 관리 정책은 정통 통화 기법이 적용 가능성이 낮은 저개발 국가의 요구에 특히 적합합니다. 이 경제 구조는 신용 관리의 일반적인 방법에 크게 도움이되지 않습니다.

성장 과정을 가속화하기위한 정부의 공공 부문의 막대한 투자 지출은 통화 당국에 의해 통제 될 수 없다. 통화 당국은 실제로 개발을위한 자원을 제공하는 문제에있어 정부의 희망에 전복된다. 또한 정부 차입을 돕기 위해 준비 은행의 은행 금리 정책은 다소 융통성이없는 경향이 있습니다. 또한 정부 대출 지원을 위해 SEBI (인도 증권 거래소)와 같은 기관들도 증권 시장을 안정시켜야한다.

개발 도상국의 인플레이션을 통제하기위한 통화 정책 :

개발 도상국은 경제에서 인플레이션 압력이 발생하기 쉽다.

개발 도상국에서는 정부가 종종 공공 투자를 늘리기 위해 더 많은 비용을 지출하기 때문에 재정 적자를 경험하기도합니다.

(1) 일반적으로 은행, 보험 회사, 뮤추얼 펀드, 연금 펀드 등에서 구매하는 채권을 발행하여 차용

(2) 새로운 인쇄물을 창출함으로써.

경제에서 수요가 과도하게 증가하여 인플레이션이 발생합니다. 통화 정책은 경제에서 수요 관리의 중요한 도구이므로 인플레이션을 확인하는 데 도움이됩니다. 다음은 인도를 특별히 언급하여 통화 정책의 역할과 한계를 설명합니다.

통화 정책은 금리 및 신용의 가용성에 관한 적절한 정책의 채택을 말합니다. 통화 정책은 인플레이션을 통제하기위한 총 수요를 줄이기위한 중요한 수단입니다. 수요 관리 수단으로서 통화 정책은 두 가지 방식으로 작동 할 수 있습니다. 첫째, 신용 비용에 영향을 미칠 수 있으며, 둘째, 민간 기업의 신용 가용성에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먼저 신용 비용을 고려합시다.

이자율이 높을수록 비즈니스 회사가 은행에서 빌리는 비용이 커집니다. 인플레이션 방지 수단으로, 은행 신용이 줄어들도록 기업인들이 더 많이 빌리는 것을 막기 위해 이자율을 높여야합니다. 낮은 이자율은 경제 성장을 결정하는 중요한 요소 인 더 많은 민간 투자를 촉진 할 것이라는 점에서 저렴한 신용 정책 (즉, 낮은 이자율)이 권장됩니다. 이 점을 고려하여 1972 년까지 인도에서는 저렴한 자금 정책이 채택되어 은행 금리가 낮게 유지되었습니다.

친애하는 돈 정책 (즉, 높은 이자율 정책)은 종종 인도 경제의 인플레이션 압력을 억제하기 위해 인도에서 사용되었습니다. 인도에서는 은행 금리가 일반적으로 인플레이션을 확인하는 데 사용되지 않았습니다. 리포 율 및 리버스 리포 율과 같은 계측기는 종종 총 수요를 관리하는 데 사용되었습니다. 리포 율은 Reserve Bank of India가 단기적으로 상업 은행에 자금을 빌려주는 이자율입니다. 인플레이션 리포 율을 억제하기 위해.

리포 율의 인상은 은행에 대한 자금 비용을 증가 시키며, 초과 준비금이없는 경우 대출 금리를 인상합니다. 대출 금리가 높을수록 투자 및 자동차 구매 (자동차 대출) 및 주택 구매 (주택 대출)에 대한 은행 신용 수요가 낮아집니다. 이러한 상황에서 자금을 동원하기 위해 은행은 예금 금리를 인상합니다. 저축 및 고정 예금에 대한 이자율이 높을수록 가구는 더 많은 저축을 유도하고 총 소비 지출을 줄이는 데 도움이됩니다. 또한, 높은 이자율은 재고 및 소비자 내구재에 대한 더 많은 투자를 방해하고 총 수요를 줄이는 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그러나 통화 전송 메커니즘이 작동하면 리포 율이 상승하면 신용 증가율이 감소합니다. 이는 은행의 유동성이 부족한 경우에만 발생합니다. 은행에 유동성 준비금이 초과되면 RBI가 리포 율을 올릴 때 대출 금리를 인상하지 않습니다. 따라서, 은행과의 유동성 작동을 위해서는 통화 전달 메커니즘이 축소되어야합니다. RBI는 현금 보유율 (CRR)을 높이고 정부 증권 매각을 통한 공개 시장 운영을 통해이를 수행 할 수 있습니다.

최근의 화폐 이론은 그것이 총수요를 규제하는보다 효과적인 수단 인 신용 비용 (즉, 이자율)보다는 신용 가용성의 변화라는 점을 강조합니다. 신용 가용성을 줄일 수있는 몇 가지 방법이 있습니다. 첫째, 공개 시장 운영을 통해 국가의 중앙 은행이 경제의 신용 가용성을 줄일 수 있습니다.

공개 시장 운영에서, 준비 은행은 정부 증권을 판매합니다. 이러한 유가 증권을 구매하는 은행, 특히 은행은 현금 준비금으로 지불합니다. 현금 준비금이 줄어들면 비즈니스 회사에 돈을 빌릴 수있는 능력이 줄어 듭니다. 이것은 은행에 의한 신용 또는 대출 자금의 공급을 감소시키는 경향이 있으며, 결국 총 수요를 감소시키는 경향이 있습니다.

그러나 과거 인도에서는 공개 시장 운영이 인플레이션 상황에 맞서 싸우기위한 신용 관리 수단으로서 중요한 역할을하지 않았습니다. 정부 유가 증권 시장이 좁고 포로가 되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재무 개혁으로 더 이상 상황이 아닙니다. 현재 RBI는 종종 공개 시장 운영을 통해 은행 시스템의 유동성에 영향을 미칩니다.

일반 대중은 정부 유가 증권의 일부 이상을 구매하지 않습니다. 상업 은행, LIC, GIC 및 프로 비 던트 펀드와 같은 기관은 법에 따라 정부 증권 구매에 일정 비율의 자금을 투자해야합니다. RBI는 공개 시장 운영을 통해 정부 증권을 은행에 판매함으로써 은행의 유동성을 줄일 수 있습니다.

인도에서는 인플레이션 억제에 효과적으로 사용될 수있는 현금 준비율 (CRR)입니다. 법에 따라 은행은 수요와 시간 예금에 대비하여 일정 비율의 현금을 준비금으로 유지해야합니다. 이것을 현금 준비율이라고합니다. 은행과의 유동성을 줄이고 신용 가용성을 계약하기 위해 준비 은행은이 비율을 올릴 수 있습니다. 최근 인플레이션을 확인하기 위해 신용을 압박하기 위해 인도의 현금 준비율이 때때로 높아졌습니다.

법정 유동성 비율 (SLR) :

신용 가용성에 영향을 미치는 인도 준비 은행의 또 다른 수단은 법정 유동성 비율입니다. CRR 외에도 은행은 예금의 특정 최소 비율을 지정된 유동 자산 형태로 유지해야합니다. 이 목적을 위해 가장 중요한 특정 유동 자산은 정부 증권입니다. 추가 유동성 자산을 은행으로 정리하여 비즈니스 클래스의 신용 가용성이 과도하게 확장 될 수 있도록 준비 은행은 종종 법적 유동성 비율을 높였습니다.

긴밀한 통화 정책의 한계 :

그러나 인플레이션을 통제하기위한 긴밀한 통화 정책에는 제한이 없습니다. 첫째, 통화 전송 메커니즘이 약할 수 있으며 RBI에 의한 단기 금리 인상이 실제로 은행 신용의 제한으로 이어지지 않을 수 있습니다. 이는 은행이 유동성에 잉여 유동성 (예 : 현금 준비금)을 가지고있어 긴축 통화 정책을 따르지 않고 대출 금리를 인상 할 수 없을 때 발생할 수 있습니다. 결과적으로 은행의 신용 공급은 제한되지 않습니다. 둘째, 경제 환경이 붐 조건이 경제에서 우세하고 제품에 대한 총 수요가 상당히 높으면 신용 수요는 대출 금리의 영향을 크게받지 않을 수 있습니다.

JM Keynes가 강조한 바와 같이 투자는 이자율이 아닌 자본의 한계 효율성 (즉, 기대 수익률)에 ​​의해 더 많이 결정됩니다. 셋째, 현재 인도에서 기업 회사는 특히 미국, 유럽 지역 및 일본에 대한 이자율이 매우 낮은 경우 외국 자본 시장 (즉, 외부 상업 차용, ECB)에서 더 쉽게 빌릴 수 있습니다. 따라서이 부채 자본 유입 (즉, ECB)이 점검되지 않는 한, RBI의 통화 정책은 경제의 인플레이션을 통제하기 위해 신용의 공급을 점검하는 데 효과적이지 않을 수 있습니다.

셋째, 주식 시장 가격이 상승하고 총 수요가 상당히 높을 때, 기업 부문은 자본 시장에서 자금을보다 쉽게 ​​조달 할 수 있습니다. 이는 또한 인플레이션을 통제하기위한 RBI의 긴밀한 통화 정책의 영향을 상쇄 할 것입니다. 넷째, 기업의 이익 잉여금 잔액으로 회사 내부에 충분한 내부 자금이 있다면 확장 계획에 자금을 조달하여 총지출이나 수요에 추가 할 수 있습니다. 이는 또한 인플레이션 억제를위한 RBI의 긴밀한 통화 정책을 무효화 할 것입니다.

최근 인플레이션을 통제하기 위해 인도 중앙 은행 (Reserve Bank of India)은 2010 년 3 월에서 2011 년 11 월까지 리포 율을 13 배 (2010 년 3 월 4.75 %에서 2011 년 11 월 8.50 %로) 상향 조정했지만 WPI로 측정 한 인플레이션은 여전히 ​​남아 있음을 주목할 수 있습니다. 높은 수준에서. 2011 년 9 월에는 10 % (YoY), 2011 년 10 월에는 9.73 %, 2011 년 11 월에는 9.11 %로 추정되었습니다.

2011 년 11 월 이후 WPI 인플레이션은 기본 효과와 일부 식품의 공급 위치 완화로 인해 식품 인플레이션이 하락하여 감소했습니다. 따라서 긴밀한 통화 정책은 리포 율의 3.75 % 포인트 증가에도 불구하고 인플레이션을 확인하지 못했습니다. RBI는 2011-12 년 정부의 재정적자를 크게 비난함으로써 인플레이션을 억제하기위한 긴밀한 통화 정책의 실패를 설명했다.

재정 적자가 커지면서 총 수요가 증가하여 인도 경제의 인플레이션이 증가했습니다. RBI에 따르면, 정부가 재정적자를 잃지 않는 한, 긴밀한 통화 정책만으로는 인플레이션을 확인하는 데 성공하지 못할 것입니다. 또한 RBI는 WPI 인플레이션의 전반적인 증가에 기여한 식품 인플레이션을 담당하는 공급측 요인을 비난했습니다.

마지막으로, 경제의 인플레이션이 공급 측면 요인에서 비롯된 경우, 예를 들어 1 년 동안 식량 곡물 및 우유, 채소, 과일 등과 같은 기타 필수 식품의 생산이 감소하거나 충족하기에 적절하게 증가하지 않는 경우 the growing demand for them due to certain supply-side bottlenecks, this will cause the demand-supply imbalances leading to the rise in inflation. Such supply-side inflation cannot be checked by raising interest rates under the tight monetary policy.

This happened in 2009-10 when due to the shortage of monsoon rainfall, drop in agricultural production was expected, and inflationary pressures emerged in the Indian economy raising food inflation to around 20 per cent in December 2009. This food inflation continued to prevail at double digit level till November 2010. Tight monetary policy which is aimed at management of aggregate demand rather than augmentation of supply is ineffective in tackling this supply-side inflation as in case of food inflation in 2010. Likewise, in 2010-11 and 2011 -12 shortage of protein-based food products such as pulses, milk, fruits and vegetables, eggs, meat and fish contributed a good deal to the persistence of food inflation.

It is only after October 2011 when there was a drop in food inflation, the WPI inflation also declined. Similarly, supply-side inflation arises when prices of petroleum products rise which is passed on to the domestic consumers and cannot be tackled with use of tight monetary policy. In addition to fuel, if output growth in core industries such as steel, cement, coal declined as they did during 2011-12 in India, they create supply-side bottlenecks in various industries leading to supply-side inflation.

Now to control food inflation what is required is to take long-term measures to augment supply of food-grains and other food articles by raising agricultural productivity by undertaking appropriate technological changes and land reform measures. In the short run to control food inflation what is needed is to release food stocks through public distribution system (PDS) which should be properly monitored to check black market. Besides, to control rise in food prices in the short run release of food stocks for sale in the open market should be made. However, this presupposes enough food stocks with the government. Further, to check food inflation, food-grains, pulses, oilseeds and other feed articles in short supply can be imported.

It may however be noted that when inflationary expectations arise as a result of emergence of shortage of supply of some essential commodities, there is tendency on the part of traders to hoard stocks of goods in short supply for speculative purposes. To discourage such speculative hoarding of goods in short supply monetary policy of high interest rates can be helpful. Besides, as explained above, selective credit controls of monetary policy can also be used to check excessive hoarding.

The Policy of Quantitative Easing (QE) and Developing Countries:

We have explained above the conventional monetary policy to bring stability in the economy. Now, in 2008 there was a severe economic crisis caused by bursting of housing bubble. Prior to 2008, when the prices of houses were rising the Americans had made excessive investment in houses financed by sub-prime housing loans given on a large scale by the American banks at low rates of interests. The American banks sold these sub-prime mortgaged housing loans to other financial institutions which converted them into securities that were traded in the market.

Now in 2007-08 when the prices of houses declined sharply, the people who had got the sub-prime housing loans from the banks started defaulting on paying interest and the principal amount. This caused serious financial crisis as the prices of securities based on sub-prime mortgage housing loans fell almost to zero. As a result, the banks and financial institutions such as Lehman Brothers, Citi Bank which had made large investment in them came to the brink of bankruptcy. In July 2008, Lehman brothers declared itself bankrupt. This caused great panics which ultimately result in severe recession in the US economy which had world-wide repercussion. The recession in the US economy was so severe that its growth rate came down to almost zero and unemployment shot up to 10 per cent of labour force.

It is to tackle such severe recessionary conditions the non-conventional monetary policy of quantitative easing (QE) was adopted by the Federal Reserve (which is the Central Bank of the US). The interest rates were then so low that the conventional monetary policy of lowering interest rates had lost its ability to stimulate the economy. Therefore, non-conventional monetary policy of quantitative easing (QE) was adopted by the Federal Reserve keeping near zero rate of interest under the quantitative easing (QE) the Federal Reserve purchased bonds (both treasury bonds and private corporate bonds) and other financial assets on a large scale and to purchase them created new money. In this way, the Federal Reserve pumped a large liquidity (ie, cash) in the banking system and has continued this policy for several years now since 2008, though the scale of purchase of bonds has slowed down in recent years.

Now, selling bonds and other financial assets to Federal Reserve and getting a lot of cash allowed American Commercial banks to provide loans to business firms and investors at low rate of interest to make more investment and thus increasing spending in the economy. It was hoped that more investment and spending would help the economy to get out of recession. Thus, quantitative easing (QE) was expected to stimulate the US economy and recover from recessionary conditions.

It may be noted that with the Federal Reserve purchasing bonds from the market on a large scale, their supply in the market was reduced which driven up the bond prices. Higher bond prices mean the yield from them declined and therefore investors were discouraged to buy them. The investors or business firms which got loans from the banks not only invested some money in building new factories or expanding their existing capacities but also used them to buy back their own stock or shares with the intention to shore up their prices.

Since return on more investment in the US was very low, a good amount of US dollars created through quantitative easing also flowed into the emerging economies, especially India and China where returns from investment in shares and bonds were quite high. The inflows of capital (ie, US dollars) in India and China caused share prices in these countries to shoot up. In this way, American foreign institutional investors (Flls) made a good amount of profits in investing in India and China.

With the policy of pumping a lot of liquidity in the banks which gave liberal loans at very low interest rates has succeeded in reviving the American economy whose annual GDP growth has on average reached 2.5 per cent and unemployment rate has also declined to 5 per cent labour force (June 2015). However, the recovery of the American economy is fragile. The Federal Reserve has quite often decided to withdraw completely the quantitative easing policy and raise of interest but each time it has postponed the implementation of its decision.

It may be noted that when quantitative easing (QE) policy is completely withdrawn and rates of interest raised by the Federal Reserve, there will be outflows of capital (ie, dollars) by FIIs from India. When this happens the share prices in India will fall sharply, the Indian rupee would depreciate and thus creating a lot of economic instability in the Indian economy. This economic instability will also be seen in other emerging economies.

 

귀하의 코멘트를 남겨